사랑에 대한 진실 하나

 

 

사람이 사람을 사랑한다는 것~!

그것은 신들의 짓궂은 장난이며 부질없는 모래성이다

그렇지 않다면 어찌 그 사랑이 그토록 쉽사리 부서지며

또 다른 사랑을 찾겠다는 고급스러운 면죄부를 주어

죄가 아닌 죄가 되게 하는가~

 

누군가 내게 사랑은 신이 만든 것 중~

가장 아름답고 거룩한 행위요. 또 완벽한 구조라 한다

하지만 값싼 인스턴트식 사랑 앞에서도 그 사랑은 유효할까?

길어야 십 년도 채 못 넘길 그 짧은 감정을 두고

거룩하고 위대한 사랑이라 감히 말할 수 있을까~

 

가끔은 사랑이라는 놈이 사람을 죄인으로 만든다

사랑이라는 이유만으로 구속하며 소유하려 하고

현재진행형인 내 사랑만 가장 아름답다 말하며

시끄럽고 요란하게 그 사랑에 박수를 보내라 한다

 

사랑을 잃어버린 자의 눈물로 취하자 하며

외로운 자의 서글픔을 밤새 노래하자 한다

 

그러나 그대 이것만은 절대 잊지 말아라~

깊고 뜨거운 사랑을 해본 자만이 뜨거운 눈물을 흘리며

혼자라는 외로움은 누군가 곁에 있었다라는 것을

 

고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고 지독한 사랑을 해야만

흘릴 수 있는 진정한 눈물과 아픔이라는 것을…….

1372 눈에 보이는 현실이
1371 사랑의 기도
1370 나의연가
1369 우리 사랑의 집
1368 세월이 지워버린
1367 대체 사랑이
1366 그리움
» 사랑에 대한 진실 하나
1364 홀로 부르는 비가
1363 드넓은 우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