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한 평화 - 대한민국의 운명을 결정할 한미 관계 전략

by 관리자 posted Mar 03,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저자 공병호
출판사 21세기북스
출판일 2018-02-28
링크 http://image.kyobobook.co.kr/images/book...973681.jpg

                           

 

 

책소개

 

미국의 실체와 마주하기
대한민국에게 미국은 어떤 존재였나?

미국은 어떤 나라인가? 한국에는 어떤 존재인가? 많은 논란을 불러올 질문이지만 그 해답을 찾기란 어렵지 않다.

있는 그대로의 과거를 돌이켜보면 된다. 과거를 올바르게 기억함으로써 미래를 향한 현실의 판단을 내릴 수 있다.

그러나 망각의 비늘이 우리의 눈을 덮었다. 그리고 그 위에 실체가 모호한 감성적 거부감이 한 꺼풀 더 씌워졌다.

이 책 『불안한 평화』는 한국에게 미국이 어떤 존재였는지 역사적 사실을 추적하는 것부터 시작한다.


1882년 조미수호통상조약, 미국 선교사들의 활동, 해방정국과 미 군정, 6·25 전쟁 참전, 전후 복구와 경제 재건 과정에서의

지원 등의 역사를 거치며 한국은 미국과 깊은 인연을 맺어왔다. 미국은, 설령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였다 하더라도 이 과정에서

야심을 품지 않았고 일관되게 호혜적인 태도를 보였다. 노골적인 야욕을 드러낸 쪽은 구소련과 중국, 그리고 북한이었다.

이들은 한국과 미국의 단절을 획책하였고, 미국이 떠난 자리를 놓치지 않고 전쟁을 일으키며 검은 잇속을 채웠다.

그 아픈 역사가 반복될 조짐을 보인다. 한반도 적화의 망상을 접지 않은 북한과 세계 패권을 노리는 중국의 요구는 하나도 변하지

않았다. 미국이 한국을 떠나라는 것이다. 불행히도 망각의 늪에 빠져 이 논리에 휘둘리는 사람들이 우리 사회에 존재한다.

심지어는 이들이 국가의 결정적 선택에 관여할 조짐까지 보인다. 이들의 치명적인 사고가 한반도의 미래를 흔들어서는 안 된다.

막연한 반감 대신 그대로의 미국을 직시하며 올바른 선택을 할 때이다.

 

목 차

 

서 문 무지가 오판과 교만을 낳는다

제1장 미국과의 인연
01 미국과의 만남
02 구한말과 그 이후의 선교사들
03 미국, 해방정국에 발을 담그다
04 6·25전쟁에서 이 나라를 구하다
05 전후 복구에 대한 지원
06 경제 재건의 큰 축

제2장 한국과 미국의 현주소
01 보편 가치의 공유
02 군사 동맹의 유지
03 경제 활동의 확대
04 교육 토대의 구축
05 인적 교류의 진행
06 문화 교류의 확산

제3장 미국을 바라보는 시각
01 우호적인 시각
02 비판적인 시각
03 중립적인 시각

제4장 미국의 미래
01 건강한 공유 가치
02 정치적 안정
03 엄격한 법치주의
04 재산권 보호
05 이민 사회의 역동성
06 상대적으로 젊은 나라
07 혁신 지향적 문화
08 상업 지향적 태도
09 기업의 높은 역동성과 생산성
10 뛰어난 자기 수정 능력
11 나라를 지키려는 의지
12 뛰어난 교육 제도
13 천연자원, 기부, 달러

제5장 미국과 중국의 차이
01 가치의 간격
02 역사적 경험
03 체제의 차이
04 동맹의 유무
05 리스크의 유무
06 언론의 존재
07 야심의 유무
08 정의관의 격차

제6장 한국과 한국인의 선택
01 시민의 선택
02 집권 세력의 선택

영어 요약본 Unstable Peace